블로그 마케팅의 기본은 결국 방문자를 위한 포스팅

블로그 마케팅의 기본은 결국 방문자를 위한 포스팅

 

 

 

글도 매일 올리고 있긴 하지만 여전히 부족한 블로그를 위해 블로그에 대한 공부를 꾸준히 하려고 노력중입니다.

때로는 블로그에 대한 의견을 포스팅 하시는 분들의 이야기도 읽어보고, 때로는 키워드 상위 노출된 분들의 포스팅에 들어가서 분석도 해보고 말이지요.

이번 포스팅은 오늘 쭉 포스팅에 대한 공부를 하면서 느낀 점을 간단하게 정리해 볼까 합니다.

 

○ SEO를 하는 것이 마케팅의 효율을 책임지진 않는다.

 

 

 

 

사실 지금 블로그는 네이버에서는 큰 힘이 없지만 다음 검색에서는 포스팅을 하면 상당부분 상위 혹은 1~2페이지에 검색이 노출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SEO에 대해서 굳이 신경을 쓰고 포스팅을 하고 있진 않지만, 포스팅을 하다보면 자연스럽게 SEO가 형성이 되는경우도 많구요. 아무래도 포스팅의 경험이 늘어가면서 자연스럽게 생기는 스킬들이 아닐까 합니다.

 

다음이 되었건 네이버가 되었건 상위 노출이나 SEO의 기본은 키워드의 반복일 겁니다. 단순히 키워드를 중간 중간 넣는 것 보다는 문맥에 맞도록 자연스럽게 넣는 것이 블로그 상위 노출의 기본이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이 있지요. 실제로 검색 결과를 보면 그런 형식으로 포스팅 하신 분들이 상위를 차지하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키워드 상위 노출의 힘은 의외로 대단하기도 하면서 때로는 대단하지 않은 경우도 많이 있습니다. 검색을 많이 하지 않는 키워드의 경우 상위 노출은 쉬운 반면 유입은 그다지 많지 않지요. 특히나 한 단어로 대표되는 메인 키워드의 경우 경쟁자들이 많아서 상위 노출을 하기 힘들기도 하구요. 하지만 문제는 이렇게 블로그로 유입된 인원들이 마케팅의 대상으로서 유용할 수 있도록 고객 전환이 될 수 있느냐 일겁니다.

 

여기서 문제가 발생하는 거지요. SEO 방식을 철저하게 고수하게 되면 상위 노출은 그나마 쉬워질 수 있지만, 포스팅의 질이 떨어지게 될 가능성이 있고, 그로 인해서 마케팅 대상자로서의 유효성도 그만큼 줄어들 수 있게 된다는 겁니다.

 

많은 분들이 사용하는 SEO 방식이 제목을 중간 중간 끼워 넣는 방식이라고 할 수 있지요. 가령 "빠른 2주 다이어트 방법" 이라는 제목의 포스팅을 적으려고 하는 분들이 특정 다이어트 제품을 마케팅 제품으로 하려고 한다면 대부분 "추천할만한 다이어트 제품으로" 라는 말 대신에 "추천할만한 빠른 2주 다이어트 방법 제품으로.."라는 형식으로 적어 내려 가는 거지요. 아무래도 검색 엔진이 키워드와 함께 문맥을 판단하기 때문에 보다 자연스럽게 키워드를 반복시키려고 하는 방식일텐데요..

이런 방식이 방문자에게는 오히려 거부감을 줄 수 있다는 거지요.

 

개인적으로 이런 저런 방법을 다 사용해 보았지만, 결론은 가장 객관적인 정보를 주는 포스팅이 가장 많은 방문자를 가장 꾸준하게 유입시켜 주었다는 겁니다. 물론 이 것 역시 매출과 마케팅을 책임지지는 않고 있지만...-_-;;;

 

○ 소제목을 달아서 내용 정리를 하면서 포스팅 하자

 

 

 

 

예전부터 고수해왔던 포스팅 방식중에 소제목을 달아서 포스팅을 진행하는 방식이 있었어요.

예전에는 정말 블로그 포스팅을 하는 분들이 대부분 쓰던 방식인데..

요즘에는 사용하지 않는 경우가 더 많은 것 같은데요..

저 역시 요즘에는 귀찮아서 하지 않는 경우가 많은데요.. 그래도 많은 포스팅은 소제목을 달아서 포스팅을 합니다.

그리고 이 방식이 크게 나쁜 방식은 아니라는 거지요.

 

왜 그러냐.. 블로그가 살아 남으려면 물론 상위 노출이나 키워드도 중요하지만, 계속적으로 방문자가 유입되는 포스팅이 되어야 한다는 겁니다. 그리고 그런 블로그가 되기 위해서는 어떤 포스팅이 되었건 (그것이 광고 포스팅이라 할 지라도) 방문자의 입장에서 방문자가 알고 싶어 하는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는 겁니다.

그것도 될 수 있는대로 쉽게 말이지요.

 

 

지금 제가 하는 포스팅의 제목은 "블로그 마케팅의 기본은 결국 방문자를 위한 포스팅" 입니다.

그럼 이 제목을 보고 들어오는 사람들은 어떤 기대를 가지게 될까요?

어떤 사람은 방문자를 위한 포스팅을 해야 하는 이유에 대해서 알기 위해 들어올 수도 있고, 어떤 사람은 블로그 마케팅에 대해서 궁금해서 들어올 수도 있을껍니다. 물론 다른 이유에서 들어오는 사람들도 많이 있을꺼구요.

결국 필요한 것은 제목을 통해 생긴 궁금증이나 혹은 전달해야할 정보성 내용들을 일목요연하게 방문한 사람이 찾기 쉽게 하는것이라는 겁니다.

 

그래서 소제목은 상당히 유용한 정보 전달 스킬이 됩니다.

 

단순한 SEO기술의 측면이 아니라 방문하는 방문자를 배려한다는 입장에서도 좋은 방식이라는 거지요.

 

○ 포스팅에 맞는 이미지 활용이 방문자를 위한 포스팅이다.

 

 

 

 

저 역시 상당히 지키기 어려운 것이 바로 이미지를 포스팅과 매칭 시키는 일인데요..

일반적으로 블로그 노출 순위를 높이기 위해서 키워드 반복과 태그의 일체화 그리고 이미지를 여러장 넣는 것이 SEO의 기본인 것처럼 알려졌습니다. 그런 형식으로 포스팅을 하면서 효과를 보는 사람들도 많이 있구요.

 

하지만 이미지를 활용하는 것을 SEO의 방식이 아닌 포스팅을 보다 쉽게 전달하는 방식이라고 생각하면 자연스럽게 SEO중 이미지에 관한 요건은 충족되기 마련이라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이미지를 통해 진행되는 이야기는 방문자의 이해도를 높이기 때문이지요.

 

저 역시 마케팅 포스팅 혹은 홍보 포스팅을 올리는 경우가 상당히 많은데요, 그 때 가장 많이 사용하는 방법이 마케팅 랜딩 페이지를 활용하는 방법입니다. 정보를 전달해야 하는 곳에서는 다른 이미지를 활용하고, 홍보를 해야 하는 부분에서는 랜딩페이지를 활용하는 거지요. 이 방식이 옳은 방식이라는 소리는 아닙니다. 저 역시 다른 방법을 찾기 위해 고심중에 있구요. 그래서 요즘 조금씩 적용하는 방법이 이미지를 생성해서 사용하는 방법입니다.

이 포스팅의 맨 처음 이미지 블로그 라는 글씨 보이시지요?

설명하고자 하는 것을 그런 이미지처럼 핵심 단어로 표현하는 겁니다.

마치 PPT 처럼 말이지요.

 

이런 방식은 잘 활용하면 상당한 효과를 가져올 것이란 생각을 합니다.

 

 

이제는 고인이 되신 스티븐 잡스의 PPT 자료를 보면 상당히 심플하고 강렬합니다. 주어- 목적어 - 동사 의 간결한 형태로 PPT 화면을 제시하고, 그에 맞는 열정적인 프리젠테이션을 진행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엔 핵심에 대한 것을 3~4가지 정도로만 정리하고 마무리를 하지요.

 

블로그 포스팅도 이와 같지 않을까 합니다. 말하고자 하는 것에 대한 이미지를 마치 PPT를 통해 프리젠테이션을 하듯 핵심 단어를 이미지화 시키고, 그에 따른 쉽고 편한 설명이나 설득이 있으면 된다는 거지요.

주제에 대한 핵심 3~4가지, 그에 따른 이미지, 그리고 정리에 필요한 이미지 까지 활용하고 나면 결국 자연스럽게 SEO는 충족이 된다는 거지요. 그러면서도 방문자들은 보다 쉽게 내용을 받아들일 수 있게 될겁니다.

 

말씀 드렸다 시피 방금 말한 방식은 저도 아직 제대로 실행하는 방식은 아닙니다. 때문에 얼마나 효과가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본인이 이미지를 제작하기 때문에 저작권에도 자유롭고, SEO도 충족할 수 있고, 방문자도 만족할 수 있는 방식이 아닐까 하는 생각에 조금씩 추진하고 있는 방법이랍니다.^^;;

 

 

 

 

결국 블로그 마케팅의 기본은 결국 방문자를 위한 포스팅을 어떤 방식으로 작성하고 전달하느냐, 그리고 이를 통해 마케팅을 보다 효율적으로 전개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 내느냐의 문제라는 겁니다.

 

아직 완벽한 해답은 없습니다. 이러니 저러니 해도 방문자만을 위한 포스팅은 SEO를 철저하게 지키는 포스팅에 비해 검색에서 후순위로 밀리기 마련이고, 그로 인해 방문 유입은 그만큼 줄어들게 되지요. 결국 방문자를 위한 포스팅은 아무리 심혈을 들여 작성한다고 해도 뒤로 밀리는 경우가 많으니... 검색 엔진에서도 충분히 이를 고려해야 하는 길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SEO가 중심이 된다고 하더라도 포스팅의 내용 안에 방문자를 위한 배려가 있다면 그만큼 포스팅의 효율은 올라갈 것이란 말..

그러기 위해서 포스팅마다 소제목을 달고, 이미지를 통해 효율적인 PPT를 하듯 이야기를 진행시켜 나가는 것이 좋겠다는 말입니다.

 

정리해 보면 짧은데 말이 많았네요..^^;; 아직 저 역시 완벽하게 실행하는 것도 아니구요. 앞으로 더 좋은 마케팅 방법을 찾기 위해서 더 노력해야 할 것 같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